상단여백
HOME 2030 알뜰쇼핑
봄 웨딩 시즌, 미니멀 라이프 대세 "혼수는 역시 실용이지"돌아온 봄 웨딩 시즌, 효율성·디자인 겸비한 혼수가전 선봬

[머니데일리 최형호] 3월은 이사철과 웨딩시즌이 맞물려 건설업계와 가구업계에선 ‘바쁜 달’에 속한다. 분양 및 가구 판매율을 끌어올릴 수 있는 달이기에 업계에선 이목이 쏠릴 수밖에 없는 달이기도 하다.

특히 가구 및 가전업계는 돌아온 봄 웨딩 시즌을 맞이해 결혼을 앞둔 예비부부의 ‘혼수 가전’을 잇따라 출시하며 신혼집 공략에 더욱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3월은 이사철과 웨딩시즌이 맞물린 건설업계와 가구업계에선 ‘바쁜 달’에 속한다. 업계에선 이목이 쏠릴 수밖에 없다. 사진은 삼성전자의 무선 청소기 파워건. 사진제공=삼성전자.
3월은 이사철과 웨딩시즌이 맞물린 건설업계와 가구업계에선 ‘바쁜 달’에 속한다. 업계에선 이목이 쏠릴 수밖에 없다. 사진은 삼성전자의 무선 청소기 파워건. 사진제공=삼성전자.

1일 신세계백화점에 따르면 과거 인기 혼수품은 모피코트, 대리석 식탁 등 실용성이 낮은 보여주기 식 아이템이었지만 최근 안마의자, 공기 청정기 등 다양한 제품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실용성을 우선순위에 둔 것이다. 다만 집 규모가 다운사이징 되고 있는 요즘 그에 걸맞은 아기자기한 제품들도 속속 선보여, 실용적이면서 아기자기한 제품들이 소형 단지 수요자 및 신혼부부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가전제품은 다른 혼수에 비해 공간을 차지하는 비중이 크고, 사실상 아파트 인테리어도 담당한다. 여기에 한 번 구매한 후에는 장기간을 사용해야 하기에 구매자 입장에선 더욱 신중을 가할 수밖에 없다.  

이에 가구 업계는 집 규모에 맞게 다품종 소량 생산 방식으로 소비자의 만족도를 높이고 개성을 추구할 수 있도록 출시하는 추세다. 신혼부부들을 겨냥한 다양한 제품들을 봄 이사철 및 웨딩시즌을 맞아 속속들이 선보이고 있는 것이다.

가전 브랜드 코스텔의 ‘모던 레트로 에디션 냉장고’는 감각적인 북 유럽풍 디자인이 돋보인다. 눈에 띄는 컬러감과 함께 모든 모서리를 둥글게 처리해 빈티지 레트로 감성을 느낄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크롬 핸들과 내부에 위치한 조작부, 냉동실이 내부 상단에 위치한 개성 있는 원도어 디자인은 집 안 어디에 두어도 홈 인테리어 아이템으로 손색이 없다는 설명이다.

스메그코리아의 멀티스톤오븐은 4단오븐으로 베이커리 공방이나 디저트 카페, 또는 가정에서 많은 양의 베이킹을 할 때 균일한 결과물을 낼 수 있게 해주는 제품이다.

스메그 특유의 심플하고 세련된 디자인으로 인테리어 효과를 낼 수 있으며, 직관적이고 손쉬운 아날로그 조작법과 함께 내부가 투명하게 보이는 도어 유리, 단순한 선으로 이루어진 디자인이 특징이다.

멀티스톤오븐은 베이킹 용도로 쓰이는 컨벡션 오븐은 물론, 하단에 스톤팬을 추가해 피자나 스테이크 등을 구울 수 있는 그릴 요리까지 가능하다.

삼성전자의 프리미엄 청소기 ‘파워건’은 슬림한 무선 디자인으로 좁은 공간에서 보관이 가능해 실용성과 디자인적 감각을 한 번에 잡았다. 모터가 상단에 달린 상중심형 모델 ‘파워건’은 벽면 거치대에 보관이 가능해 작은 신혼집에도 실용적인 공간 활용이 가능하다.

가구업계 한 관계자는 “주거 공간이 소형화 되는 요즘 작은 공간 속 어디에 두어도 조화롭게 어우러지고 공간의 효율성을 높인 미니 가구 및 가전제품의 강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이번 봄 시즌 추세는 집 안 분위기 또는 개인의 기호에 맞게 제품을 선택해 인테리어 효과를 누릴 수 있는 것”이라고 말했다.

최형호 기자  rhyma@sporbiz.co.kr

<저작권자 © 머니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생활속 꿀팁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