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부동산시장
내년 수도권 6개 철도개통…‘부동산 침체’ 돌파구 찾을까?대출 등 규제강화 시행예정…교통호재 갖춘 곳 보유해야 안정적

[머니데일리 최형호] 가계부채종합대책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내년에 수도권 6개 지역에 철도가 개통된다. 침체된 부동산 시장에 동력을 불어 넣을지 주목된다.

통상적으로 철도가 개통되는 지역은 역세권이라는 프리미엄으로 인해 부동산 시장에서 가장 활발한 분양성과를 냈다.

반면 내년 신 DTI 등 대출 요건이 까다로워지는 가계부채종합대책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시기와 맞물리면서 역세권 분양 단지에 ‘청약 대박’이 나올지는 미지수다.

가계부채종합대책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내년에 수도권 6개 지역에 철도가 개통된다. 침체된 부동산 시장에 동력을 불어 넣을지 주목된다. 사진은 김포한강신도시 아파트 전경. 제공=연합뉴스.
가계부채종합대책이 본격적으로 시행되는 내년에 수도권 6개 지역에 철도가 개통된다. 침체된 부동산 시장에 동력을 불어 넣을지 주목된다. 사진은 김포한강신도시 아파트 전경. 제공=연합뉴스.

다만 건설 및 부동산 업계는 내년 철도 개통이 현재 거래절벽으로 이어질 정도로 침체된 부동산 시장의 ‘단비’가 역할을 해 줄것으로 기대하는 모습이다. 내년 철도개통이 부동산 시장에 활기를 불러일으킬지 이목이 쏠리는 이유다.

9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상반기에는 부천 소사에서 안산 원곡을 연결하는 소사원시선(6월예정)이 개통될 예정이다.

하반기에는 김포도시철도가 개통된다. 수도권 신도시 가운데 변변한 철도노선이 없던 김포한강신도시를 시작으로 고촌, 풍무 등의 구시가지를 거쳐 김포공항으로 연결되는 노선이다.

이외에도 하반기에 안산과 수원, 나아가 인천에서 수원으로 연결되는 수인선 3차구간, 서울지하철 9호선 3단계구간, 서울 강동구 상일동과 경기 하남 미사강변도시가 연결되는 서울지하철 5호선 연장 구간이 개통될 예정이다.

통상적으로 수도권 철도 개통은 건설업계에 호재로 작용했다. 서울과의 접근성이 편리해 탈 서울 수요층이 몰려 청약 경쟁률은 높았고, 상대적으로 서울 집값보다 저렴해 투자자들도 역세권을 최우선 단지로 꼽아왔다. 

그러나 내년은 규제지역을 중심으로 대출규제인 신DTI가 본격적으로 시행 될 예정이어서 자칫 주택매수 수요가 평년보다 눈에 띄게 감소할 수 있는 우려가 존재한다.

상황이 이렇게 되면 ‘분양 불패’라 일컫는 역세권 단지도 안심할 수 없는 처지가 된다.

다만 건설업계 관계자들은 내년 철도 신설이 부동산 시장 위기를 해소해 줄 수 있는 단초를 제공해 줄 수 있다고 전망했다.

한 건설업계 관계자는 “정부의 규제로 시장은 항상 위기는 있었다”라면서도 “통상적으로 역세권에 분양되는 단지는 위험을 떠안지 않고 좋은 결과만 가져오는 ‘로우 리스크 하이 리턴’ 개념이 적용되는 부분이 많아 매수자들이 관심은 상당했다”고 말했다.

실제 김포도시철도가 개통되는 김포신곡6지구는 수요자들의 관심이 상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인근  L공인중개사 관계자는 “롯데건설, 신동아건설이  분양하는 캐슬&파밀리에 시티의 경우 분양 상담이 끊이질 않는다”며 “김포도시철도 개통을 비롯해 총 1872가구의 대단지를 형성할 예정이어서 관심은 꾸준한 상황”이라고 말했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 팀장은 “개통 지연에 대한 리스크가 적어 준공 직후에도 이용하는데 불편이 없다는 점은 큰 장점”이라며 “대출규제가 본격 시행되는 새해 주택시장에 대해 불안감이 있지만 규제 시행 이후에도 이들 개통지역 주택가격은 하락 가능성은 낮고 하락 이후 회복기에는 수요가 빨리 증가해 다른 지역들에 비해 두드러진 회복세를 보일 것”이라고 전망했다.

최형호 기자  rhyma@sporbiz.co.kr

<저작권자 © 머니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형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생활속 꿀팁
여백
Back to Top